제로웹 뉴스

제로웹-LG유플러스 MOU, 소상공인 마케팅 플랫폼 지원

27 11월 , 2014  

 

– 제로웹, LG유플러스와 ‘소상공인 스마트폰 홈페이지 무료제작 보급 및 모바일 인프라 지원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 체결

– 지역 소상공인도 O2O, 옴니채널 활용 가능해져, 모바일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 기대

 

크기변환_[사진] 제로웹 LG유플러스 MOU_141127-2

 

모바일 로컬 플랫폼 기업 제로웹(대표 이재현)과 LG유플러스(부회장 이상철)가 지역 소상공인 마케팅 플랫폼 지원을 위해 손잡았다.

제로웹과 LG유플러스는 27일 LG유플러스 본사에서 협약식을 가지고 소상공인 스마트폰 홈페이지 무료제작 보급 및 모바일 인프라 지원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소상공인들을 위한 스마트폰 홈페이지 무료제작 보급 사업에 함께 나서는 한편, 모바일 커머스의 서비스 강화를 위해 간편결제서비스 페이나우(Paynow)를 추가 연동하는 등 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양사의 다양한 응용 서비스를 연계하여 소상공인 마케팅 활성화를 위한 채널을 제공할 계획이다.

스마트폰 홈페이지와 모바일 인프라를 기반으로 지역 소상공인들은 오프라인에 한정되었던 운영 방식에서 벗어나 온라인과 오프라인 매장의 경계 없이 소비자가 서비스 및 상품을 구매, 이용할 수 있는 O2O, 옴니채널의 활용이 가능해진다.

그동안 제로웹과 LG유플러스가 소상공인 마케팅 채널 구축 및 지원을 위한 서비스에 지속적으로 힘써오고 있어 두 회사의 이번 MOU가 더욱 주목된다.

지역 중소상공인 스마트폰 홈페이지 보급을 선도하며 전국지사 네트워크를 통한 전략으로 국내 모바일 플랫폼 제작 시장에서 압도적인 점유를 이어가고 있는 제로웹은 홍보뿐만 아니라 오프라인 커머스, 크로스마케팅이 가능한 모바일 플랫폼으로 중소상공인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마케팅 채널을 제공해오고 있다.

두 회사는 강력한 서비스 인프라와 영업채널을 활용한 공동마케팅으로 시장 확대 및 상호 사업추진에 있어 큰 시너지 효과를 갖게 될 것으로 보인다.

제로웹 이재현 대표는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을 위한 로컬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더욱 강화해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최근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옴니채널을 지역 소상공인들도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 안형균 SOHO고객담당은 “소상공인의 스마트폰 홈페이지에 LG유플러스의 탁월한 서비스 인프라를 더해 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한 O2O 및 옴니채널 영업과 관련된 새로운 가치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